배너 닫기

한국환경공단, 환경 분야 청년창업 우수사례 선정

총 1,000만 원의 창업지원금, 창업공간 및 기술자문 등 제공

등록일 2020년11월27일 14시1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11월 25일 환경 분야 신사업 발굴과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해 개최한 ‘환경 분야 청년창업 발굴 경진대회’의 우수사례 3건을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환경 분야 청년창업 발굴 경진대회’는 한국환경공단이 코로나19로 인한 청년 취업문제 해결 및 사회적 경제기업 활성화 등의 지역사회 공헌 등을 위해 한국환경공단 임직원 급여로 조성한 사회공헌 기금‘천미만미’를 활용해 진행한 공모전이다.
한국환경공단은 10월 20일까지 접수된 아이디어를 대상으로 환경기여도, 사업계획 타당성 및 경제성, 사회적가치 기여도 등을 종합 평가했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사례는 ▶커피박을 새활용(업사이클링)한 친환경 플라스틱 소재 및 활용제품 개발(최우수상) ▶아이스팩 내부 소재를 해파리로 대체한 친환경 아이스팩 제작(우수상) ▶커피찌꺼기와 생분해성 소재를 활용한 친환경 텀블러 제작(장려상) 등이다.
특히, 최우수상 수상작은 사람들이 즐겨 마시는 커피로 인해 발생하는 환경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제기하고 지속가능한 커피생산 및 소비문화 조성의 중요성을 주요 내용으로 다뤄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한국환경공단은 수상자에게 총 1,000만 원의 창업지원금을 지급하고 아이디어에 대한 기술 실증화를 위해 한국환경공단이 운영 중인 실증화시설 활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환경공단은 2019년부터 운영 중인 ‘사내벤처 창업보육 프로그램’을 통해 공단 내부전문가의 환경기술자문, 외부 전문가의 창업교육 및 자문 등도 제공한다.
또한, 인천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협업을 통해 제물포스마트타운, 검단지식산업센터 등의 창업공간을 제공하고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관련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공단은 선정된 우수 아이디어가 실제 창업으로 실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사회적경제 활성화와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각적인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신유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

UCC 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포토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연예가화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기부뉴스

여러분들의 후원금으로
행복한 세상을 만듭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명)